180도 법칙 - <러브레터, Love Letter>

영상문법 2009.09.08 20:31 Posted by sitarta GOTAMA SITARTA

대부분 아는 내용이지만 180도 법칙에 대하여 간략하게 설명하면

화면안에서 왼쪽을 보는 사람은 계속해서 왼쪽을 봐야한다이다

시선과 동선의 일치를 위해서 한방향으로 향하던 사람은 계속 그 방향을 향해야 관객에게 혼란을 주지 않는다는 전형적인 영화의 가장 기본적인 문법이다

고전적 헐리우드 스타일에서 굉장히 중요하게 다루어졌으며 사실상 연속편집의 체계에서는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99퍼센트가 이 법칙을 따른다고 할 수 있다

 

하지만 현대 작가들중에 (감독을 작가라고 부르는게 나는 좋다) 연속편집의 틀과 180도 법칙을 가장 잘 무너뜨린 사람을 꼽으라면 나는 단연 이와이 슌지를 선택하겠다

 

이 동영상은 이와이 슌지 감독의 대표작 러브레터의 한장면이다

화면에 등장하는 와타나베 히로코는 죽은 남자친구의 앨범에서 발견한 글자를 급하게 손목에 따라적는다

<손목에 앨범에서 발견한 주소를 적는 히로코>



여기서 내가 소개하고 싶은 것은 이 펜을 찾기 위한 장면의 편집이다
이 장면에서 이와이 슌지는 연속편집의 체계를 무너뜨린 점프컷을 사용하고 180도 법칙을 어기고 있다

이것은 그녀의 급한 상황을 표현하려 한다는 것은 어렵지 않게 분석할 수 있으며 현대의 수많은 영화나 드라마에서 이 '점프컷'을 인물의 불안감을 표현하는 것이 이제는 문법화 되어가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.

  

아무튼 이 동영상의 18초 부근에 와타나베 히로꼬는 한번은 왼쪽으로 뛰고 그 직후 음악과 함께 컷이 되고 오른쪽 카메라 멀리로 뛰어간다 이것은 분명히 180도 법칙을 위반한 것이고 결코 튀어보인다거나 허접해 보이지 않고 감독의 의도를 명백히 드러낸다.

<펜을 찾는 연속 컷 하지만 하나는 왼편을 향하고 그직후의 컷은 오른쪽을 향한다>



물론 이런 문법을 모르는 관객들에게는 아 그녀가 급박하게 무엇을 찾고 있구나라는 문맥을 가장 적정하게 표현하기 위한 성공적인 방법이었다고 말할 수 있다

 

또 그녀의 생각하는 표정에서 조그맣게 시작된 음악이 후지이 이츠키의 어머니가 들어옴으로써 급박하게 꺼짐으로써 이  음악이 단순히 그녀의 급박한 심정을 표현하는 것으로 쓰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

때문에 그녀가 움직이는 장면이 컷편집 될 때마다 음악이 맞춰진 것도 형식과 표현적인 면에서 일관성이 있다고 할 수 있다

 

180도 법칙은 모든 영화에서 99퍼센트가 맞게 찍히기 때문에 이것을 지키는 것 보다는 이 것을 어떻게 어겨야 하는가를 공부하는 것이 더 좋다고 생각한다.

하지만 현대영화에서는 이 법칙이 무시되는 경우가 왕왕 있으므로 그렇게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는 것이 건강에 좋을 듯 싶다.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
 

티스토리 툴바